통일인문학도서관

북한자료소개

스키경기 (령리한 너구리 1부)

조회수 2256 link 복사

□ 영화개요


- 제목: 스키경기 (령리한 너구리 1부)

- 유형: 만화영화

- 제작: 조선과학교육영화촬영소

- 제작연도: 1987년

- 상영시간: 13분


특기 사항: 학교에서 배운 내용을 생활에서 적용하면 유용하다는 것을 깨우쳐주는 교육애니메이션



거꾸로 돌아도 떨어지지 않는 원심력의 원리


- 만화영화 <스키경기 (령리한 너구리 1부)> -


 


□ 줄거리


너구리 야옹이 곰돌이는 겨울에 마을에서 진행하는 스키경기에 참석하게 된다. 야옹이는 날렵하게 달렸고 곰돌이는 힘을 이용해서 열심히 달렸다. 너구리는 꼴찌로 도착하였지만 학교에서 배운 원심력을 이용해서 벼랑 끝에 매달려 있는 조롱박을 따고 우승한다.




세 친구의 스키시합


너구리 야웅이 곰돌이가 함께 스키경기를 하게 되었다. 스키경기는 산 넘어 벼랑 끝에 매달려 있는 조롱박을 먼저 따는 선수가 승자인 게임이었다. 경기가 시작 되자 야옹이가 먼저 달렸고 그 뒤를 이어 곰돌이가 달렸고 뚱뚱한 너구리마지막으로 뒤쫓아 갔다. 동물들은 자기 편 선수들을 열심히 응원하였다. 곰돌이 친구와 야옹이 친구들은 열심히 자기편 선수들에게 힘을 불어 넣었다. 하지만 너구리팀은 너구리가 부끄러워서 제대로 응원도 하지 않았다.


야웅이와 곰돌이는 산을 넘고 벼랑을 넘어 결승선에 다다랐다. 하지만 도착하는 것으로 시합이 끝나는 게 아니었다. 얼음 바위에 매달려 있는 조롱박을 따야했다. 야웅이와 곰돌이는 서로 밀고 당기면서 여러 가지 방법을 생각했다.


.


결승점의 과제 ‘바위 밑에 매달린 조롱박을 따라’


한참을 고민하던 야웅이가 꾀를 냈다. 곰돌이의 목도리 실을 풀어서 활을 만들어서 얼음 바위를 향해 쏘았다. 활은 제대로 날아가 조롱박 옆에 박혔다. 야웅이는 재빨리 목도리 실을 타고 올라가기 시작했다. 이 광경을 본 곰돌이가 가만 있지 않았다. 곰돌이도 야웅이 실 줄에 함께 매달렸다. 야옹이와 곰돌이의 무게를 감당하지 못한 줄이 끊어지면서, 둘 다 떨어지고 조롱박을 따지 못하였다.


이번에는 곰돌이가 아이디어를 생각했다. 곰돌이에게는 마침 풍선이 하나 있었다. 곰돌이는 풍선을 불어서 조롱박이 달린 곳까지 날아가면 되겠다고 생각했다. 곰돌이가 풍선을 불기 시작했다. 힘이 쎈 곰돌이는 풍선을 힘차게 불었는데, 너무 힘차게 부는 바람에 그만 풍선이 터지고 말았다.


.


승리를 부른 너구리의 지혜


야옹이와 곰돌이가 이런 저런 방법을 사용하면서 실패하고 있을 때 너구리가 도착했다. 뒤늦게 도착한 너구리는 야옹이와 곰돌이가 사용한 방법을 고민해보더니 다시 자기가 왔던 곳으로 돌아갔다. 너구리가 왔던 곳으로 다시 돌아가는 것을 본 야옹이와 곰돌이는 너구리가 이상하다며 놀렸다. 너구리는 한참은 걸어서 얼음바위의 반대쪽인 높은 산의 꼭대기까지 올라갔다. 너구리는 수업시간에 배웠던 가속도와 원심력의 원리를 이용하기로 했다.


조롱박은 반타원형식의 바위 끝, 머리 위쪽에 매달려 있었는데, 빠르게 달리면 거꾸로 달려도 떨어지지 않는다는 것을 알았다. 너구리가 이상하다고 생각했던 곰돌이는 너구리가 스키를 타고 빠른 속도로 내려오는 것을 보면서, 언젠가 놀이장에서 보았던 롤러코스트의 운동 원리를 생각하였다. 곰돌이의 예상대로 너구리는 원심력의 원리를 이용했다. 높은 산에서 빠른 속도로 달려와서는 회전력을 이용해서 회전하면서 조롱박을 땄다.

.




배운 것을 잘 응용할 수 있어야 한다


세 친구들의 경기를 계하던 스포츠리포터는 너구리가 학교에서 배운 원리를 잘 이용해서 조롱박을 따고 시합에서 이겼다면서 너구리를 칭찬했다. 야옹이와 곰돌이는 지식을 실제 응용하지 못한 자신을 반성하고는 너구리를 칭찬했다. 너구리는 뚱뚱한 몸이지만 배운 지식을 잘 이용해서 경기에서 이겼다고 칭찬하였다.